한인회 보도에 따르면 지난 6월 4일 (토), 김요진 한인회장은 브라질 북부 Roraima주에서 인디언들에게 기독교 복음을 전하고 있는 Cecilia Son 선교사와 Brian 목사 부부를 격려 방문하였다고 전했다.  이들과의 만남은 Francisco Wellington 전 주정부 재무국장의 주선으로 이루어졌다.

손 선교사는 “상파울루 한인사회와 멀리 떨어져 있는 저희 부부를 일부러 찾아와 주신 김요진 회장님의 격려로 더욱 열심히 선교하며 기쁘게 봉사하자는 마음을 갖게 한다”면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요진 한인회장은 다음날인 6월 5일 (일), 브라질 태권도리그연맹 정기지역대회를 관람하였다.

 

By 탑뉴스

브라질 탑뉴스 미디어 프롬티비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