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지원 신청 마감에도 기회 열어준 강경랑 영사


브라질 탑뉴스 미디어 2020.01.14

재외동포재단 지원 사업 신청은 매년 11월 마감을 하게 된다. 새로운 임기를 맞은 홍넬손 회장단은 시기를 놓친 가운데 한국 정부의 지원이 끊기는 듯 했다. 그러나 강경랑 민원 영사의 도움으로 재외동포재단 담당자를 통해 기간을 얻어내는 절차를 밟을 수 있었으며 서류 작성과 함께 제출 하도록 협조해 주었다.

유미영 부회장과 박주성 서기는 강경랑 영사와의 논의를 거친 후 서류 작성 양식을 마치게 되었다. 이번 지원 사업 내용은 ‘한국문화의 날’ 과 한인타운 조성 관련 그리고 차세대 지원이 포함 된다. 홍넬손 회장은 “강영사님이 마지막 기간을 알려주시지 않았더라면 지원 받지 못할뻔 했습니다. 신경써주시고 지도해 주신 점 깊이 감사드립니다. 처음 맡은 한인회 업무에 부족한 점이 많습니다. 앞으로 많은 부분을 잘 배워 운영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About FromTV 2658 Articles
탑뉴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